LG유플러스, 네이버 '바이브' 부가 서비스 출시 (사진=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 네이버 '바이브' 부가 서비스 출시 (사진=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는 네이버(대표 최수연)와 손잡고 네이버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인 VIBE(바이브)를 쉽고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바이브 마음껏 듣기', 'V컬러링 바이브 플러스' 등 부가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바이브는 네이버가 2018년 6월 출시한 인공지능(AI) 뮤직 스트리밍 서비스이다. AI를 기반으로 이용자 맞춤형 음악 추천 기능을 포함해 해외 곡 가사 번역과 오디오무비 등 다양한 기능을 갖췄다.

LG유플러스에서 출시한 ‘바이브 마음껏 듣기’는 월 8700원(부가세 포함)에 바이브가 제공하는 음악 콘텐츠와 음악감상 데이터를 무제한 제공하는 부가서비스다. LG유플러스 고객은 멤버십 포인트를 이용해 3개월간 바이브 이용료를 20% 할인받을 수 있다.

영상 기반 통화연결음 서비스인 V컬러링과 바이브를 결합한 부가서비스도 출시했다. ‘V컬러링 바이브 플러스’ 고객은 V컬러링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콘텐츠와 바이브의 음악감상 서비스를 무제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LG유플러스는 9만 원대 이상 5G·LTE 요금제 가입자에게 제공되는 미디어 혜택에 ‘바이브 이용권’을 도입했다. ‘5G프리미어레귤러’ 이상 5G 요금제 혹은 ‘LTE프리미어플러스’ 요금제에 포함된 미디어 혜택으로 바이브 이용권을 선택한 고객은 매월 추가 비용 없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네이버 뮤직서비스 이태훈 책임 리더는 “앞으로 이용자들에게 더욱 강화된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바이브의 오디오 서비스를 고도화할 뿐만 아니라 LG유플러스와 함께 다양한 미디어 콘텐츠도 구상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LG유플러스 이석영 모바일서비스담당은 “이번 제휴를 통해 네이버의 우수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한 최고 수준의 음악 서비스를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향후 음악뿐만 아니라 고객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네이버와 함께 구상해서 고객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원준 기자
저작권자 © 데일리그리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