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개 업체 참여 예정, 생활용품·의류·수공예품 등 판매

▲ ‘2018중소기업 우수제품 홍보·판매’ 포스터

[데일리그리드 서울= 노익희 기자] 최근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의 판로개척을 돕기 위해 금천구가 관내 중소상공인과 주민들과의 만남의 장을 마련했다.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오는 9월 13일과 14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구청 앞 광장에서 ‘2018년 금천구 중소기업 우수제품 홍보․판매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서울상공회의소 금천구상공회와 함께하는 이번 행사는 구민들에게는 우수한 중소기업의 제품을 소개하고, 관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들에게는 제품 홍보와 판매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됐다.

관내 우수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26개 업체가 참여할 예정이며 생활용품 잡화 의류 수공예품 등 업체에서 직접 제작한 제품들이 판매된다.

구는 지난해 27개 업체가 참여해 3천 3백만 원의 매출을 올리는 등 주민과 참가 업체들의 큰 호응이 있었던 만큼, 올해 행사에도 많은 주민들의 참여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노익희 기자
저작권자 © 데일리그리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