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글과컴퓨터(haansoft.com, 대표이사 백종진, 이하 한컴)는 27일, 자회사 ‘한컴씽크프리(thinkfree.com)’의 인사를 단행, 한컴 대표이사인 백종진 사장이 한컴씽크프리 대표이사를, 한컴 COO인 김수진 전무도 한컴씽크프리의 COO를 겸한다고 밝혔다.

한컴은 이같은 인사이동을 통해 해외 웹오피스 시장에 본격적으로 뛰어들어 향후 씽크프리를 차세대 수익 모델로 성장시키기 위한 국내외 마케팅 전략을 수립하고 조직을 관리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강태진 한컴씽크프리 前대표는 한컴씽크프리의 미국 현지 법인인 ThinkFree Inc.의 대표이사로서 해외 시장 및 북미 사업에 집중하게된다.

한컴은 아시아권 및 북미, 유럽 등 다양한 국가의 주요 포털 및 웹서비스 업체들과 공급계약을 맺는 데 해외마케팅의 초점을 둘 예정이다. 최근 스타오피스를 무료로 배포하는 구글의 사례와 같이 전 세계의 유명 포털들이 경쟁력 강화를 위해 웹오피스 서비스를 필요로 하는 상황을 고려한 것.

이미 한컴은 국내 포털인 NHN에 씽크프리를 공급한 바 있으며 장차 중국, 일본, 호주 등 자국 포털의 기반이 강한 동시에 글로벌 웹서비스와의 경쟁이 심화되고 있는 시장을 집중 공략할 계획이다.

백종진 대표는 “서비스로서의 소프트웨어가 각광받는 추세에 발맞춰 세계적인 대형 포털들의 웹오피스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상황에서 씽크프리의 차세대 오피스 시장 선점을 위한 해외시장 공략에 매진할 것”이라 포부를 밝혔다.

 


사진. 한컴씽크프리의 CEO를 겸직하는 한컴 대표, 백종진


저작권자 © 데일리그리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