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희망 2023 나눔캠페인 성금 기부 (사진=우리은행 제공)
우리금융, 희망 2023 나눔캠페인 성금 기부 (사진=우리은행 제공)

우리금융그룹(회장 손태승)은 지난 5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주관 ‘희망2023 나눔캠페인’ 행사에 참석해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한 이웃사랑 성금 100억 원을 전달했다고 6일 밝혔다.

서울 중구 소재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본사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과 조흥식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이 참석했다.

이번에 기탁한 성금은 미래세대 육성, 재난/재해 복구, 소상공인 지원, 환경보존 등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우리금융그룹은 계속되는 코로나19와 급변하는 경제 상황으로 힘들어하는 우리 주변의 이웃들을 위해 우리은행, 우리카드, 우리금융캐피탈 등 그룹사의 동참으로 지난해보다 30억 원 증액된 총 100억 원을 기부했다.

이로써 우리금융그룹은 2009년부터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나눔 파트너로 동행하며 누적 성금 340억 원에 도달, 고액 법인기부자에게 수여하는 300억 원 클럽 인증패를 받았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은 “어려운 시기일수록 금융의 사회적 책임 이행이 중요하다”라며 “앞으로도 우리금융그룹은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을 지원하는 든든한 파트너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소림 기자
저작권자 © 데일리그리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