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수어 통역사 제작 참여...전문성 높여

LG유플러스, 무너송 수어 버전 제작 (사진=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 무너송 수어 버전 제작 (사진=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가 청각장애인을 응원하기 위해 자사 대표 캐릭터 ‘무너’로 만든 노래 ‘무너송 2탄’의 수어 버전 뮤직비디오를 제작했다고 28일 밝혔다.

지난 8월 공개된 무너송 2탄 뮤직비디오는 밝은 멜로디와 ‘무너지지 않아’ 등 희망을 담아 만든 가사가 특징으로, 약 2달 만에 유튜브 조회수 100만 회를 기록할 정도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무너송 2탄 수어 버전 뮤직비디오는 청각장애인 지원 사회복지단체 사랑의달팽이와 종합광고기업 펜타클이 공동으로 진행하는 ‘릴레이 수어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제작됐다.

뮤직비디오는 사랑의달팽이 소속 전문 수어 통역사가 재능기부로 참여해 전문성을 높였다. 향후에도 CM송 기반 광고캠페인 영상 등 청각장애인이 쉽게 즐길 수 있는 콘텐츠를 지속 제작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 장준영 IMC담당은 “최근 젊은 층에게 사랑을 받아온 무너송 2탄을 수어 버전으로 만들어 청각장애인 고객들도 쉽게 보고 희망 메시지를 전달하길 바라는 마음에서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대표 캐릭터 무너를 활용한 LG유플러스만의 콘텐츠를 제작해 더 많은 고객들이 즐길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현재 수어 전문 고객 상담사를 배치해 청각장애 고객들도 영상통화로 상담사와 소통할 수 있으며, 국내 인기 VOD 콘텐츠에 한글 자막을 추가하는 등 청각장애 고객의 편의를 높이기 위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원준 기자
저작권자 © 데일리그리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