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성공 두드림 맞춤교실 시행 (사진=신한은행 제공)
신한은행, 성공 두드림 맞춤교실 시행 (사진=신한은행 제공)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청년 개인사업자의 매출 증대와 영업력 강화를 지원하고자 ‘성공 두드림 맞춤교실’을 시행했다고 14일 밝혔다.

‘성공 두드림 맞춤교실’은 자영업자가 당면한 어려움 해결을 위한 지원 프로그램 제공과, 법률, 세무, 상권분석, 마케팅 등 최신 자영업 트렌드를 반영한 교육을 통해 성공적인 자립을 돕는 프로그램이다.

2018년 이후 69번째를 맞이하는 이번 강의는 청년 개인사업자의 성공을 위한 맞춤형 교육으로 유튜브 실시간 라이브 방송을 활용해 두가지 세션으로 진행됐다.

첫 번째 세션은 오픈업 황창희 대표가 ‘코로나19 전·후 상권의 변화’란 주제로 빅데이터 기반 시장 플랫폼 오픈업을 활용한 상권분석 방법을 강의했다. 두 번째 세션은 신한 SOHO사관학교를 수료하고 한식업을 운영하는 정승욱 대표가 매출 증대를 위한 브랜드 노출 전략과 창업초기 겪었던 어려움을 극복하는 노하우를 전달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상대적으로 자영업 운영 경험과 금융 지식이 부족한 청년들의 시행착오를 줄이고 안정적으로 사업체를 운영할 수 있도록 이번 맞춤교실을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금융과 비금융을 아우르는 소상공인을 위한 양질의 컨설팅을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소림 기자
저작권자 © 데일리그리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