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하나은행과 아동 금융습관 정착 위한 업무협약 체결 (사진=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 하나은행과 아동 금융습관 정착 위한 업무협약 체결 (사진=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는 지난 7일 하나은행과 ‘아동의 디지털 금융 습관 정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아동들의 건강한 금융 습관 형성을 돕는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을 위해 양사는 유치원에서 초등학교 저학년 아동과 부모를 대상으로 누구나 쉽게 금융에 대한 기초 지식을 습득할 수 있도록 교육 콘텐츠를 배포하고 확산할 계획이다. 취학 연령대의 아동이 자연스럽게 금융에 대해 학습하고 올바른 디지털 금융 습관을 기를 수 있도록 돕는 부모와 자녀를 위한 교육 콘텐츠를 공동으로 제작해 각 사가 보유한 웹·앱 등 플랫폼을 통해 배포할 계획이다.

또한, 양사는 캠페인과 연계해 실제 아동들이 금융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아동 전용 ‘유플러스 아이부자 카드’를 선보인다.

LG유플러스의 캐릭터인 홀맨·무너 등이 그려진 카드는 부모가 충전해 놓은 금액을 자녀가 자유롭게 사용하고 스스로 용돈을 관리하며 올바른 금융 습관을 익힐 수 있다. 카드는 스마트폰 인증을 통해 비대면으로 신청할 수 있으며, 은행 계좌가 없더라도 발급받을 수 있다.

LG유플러스 정혜윤 마케팅그룹장은 “디지털 금융 습관 정착이라는 사회적 과제 해결에 동참하기 위해 하나은행과 공동 캠페인을 진행하게 됐다”며 “단순히 통신 상품을 판매하는 사업자를 넘어, 아이의 성장 시기에 따라 부모와 자녀의 관심사를 진정성 있게 지원하는 기업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원준 기자
저작권자 © 데일리그리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