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사업장에 SK에코플랜트 디지털 기반 폐기물 통합관리 솔루션 등 제공
효율적이고 투명한 폐기물 관리 및 ESG시대 환경경영 제고도 기대

SK에코플랜트, 쿠팡과 친환경 프로젝트 업무협약 체결 (사진=SK에코플랜트 제공)
SK에코플랜트, 쿠팡과 친환경 프로젝트 업무협약 체결 (사진=SK에코플랜트 제공)

SK에코플랜트는 서울 종로구 수송사옥에서 쿠팡 풀필먼트 서비스와 순환경제 달성을 위한 친환경프로젝트 공동추진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경일 SK에코플랜트 사장과 라이언 브라운(Ryan Brown) 쿠팡 풀필먼트 서비스 대표를 비롯한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SK에코플랜트는 쿠팡에 디지털 기반 ‘폐기물 통합관리 솔루션’을 적용한다. 쿠팡의 폐기물 배출-수거-운반-최종 처리에 이르는 프로세스 전 단계를 디지털로 전환하고, 투명한 데이터 기반 의사결정 및 성과 증명을 지원하는 시스템을 제공한다.

쿠팡은 여주FC(Fulfillment Center)를 시작으로, SK에코플랜트의 솔루션을 활용해 폐비닐·폐지· 폐합성수지 등 폐기물을 관리하게 된다. 이를 통해 사업장 폐기물 데이터를 통합 관리하여 정확하고 효율적인 운영이 가능하다, 또한 이 과정에서 수집된 폐기물 데이터를 기반으로 ESG 경영 성과를 제고하고, 자원순환 비율을 증가시키기 위해 역량을 강화할 계획이다. 

라이언 브라운 쿠팡 풀필먼트 서비스 대표는 “SK에코플랜트와의 협업을 통하여 쿠팡 독자적 노력으로는 한계가 있던 폐기물 영역에서 의미 있는 성과와 솔루션을 개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양사의 글로벌 역량을 활용한다면, 순환경제 달성과 탄소배출 저감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경일 SK에코플랜트 사장은 “SK에코플랜트는 디지털 혁신을 기반으로 환경산업 고도화에 기여하고, 폐기물 관리 전 주기에 걸친 투명성과 효율성을 제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SK에코플랜트의 환경 솔루션이 국내외 기업의 환경경영 경쟁력을 강화하고, 순환경제 실현의 초석을 다지는데 일조할 수 있도록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금숙 기자
저작권자 © 데일리그리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