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예술 활성화 프로젝트 ‘IBK 아트 스테이션’ 통해 유망 신진작가 발굴·지원
첫 프로젝트로 설치 미술 작가 강재원 'Pattern 3' 전시

IBK기업은행 아트 스테이션 (사진=IBK기업은행 제공)
IBK기업은행 아트 스테이션 (사진=IBK기업은행 제공)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이 서울 을지로 기업은행 본점 로비에서 신진작가 지원 프로젝트인 ‘IBK 아트 스테이션’의 첫 번째 전시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IBK 아트 스테이션’은 유망한 신진작가의 발굴·지원을 통해 문화예술 생태계를 활성화하는 프로젝트로 설치 미술·회화 등 다양한 장르의 전시가 개최되며 하반기 중 총 3회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다. 

‘IBK 아트 스테이션’은 첫 번째 전시로 설치 미술 작가 강재원의 'Pattern 3'를 선보인다. 실제 거대한 금속 조형물처럼 보이지만 공기를 주입해 만든 대형인플레이터블 조각 작품으로 강재원 작가의 작품 중 가장 큰 규모이다.

전시회는 7월 4일부터 29일까지 기업은행 본점 로비에서 진행된다.

윤종원 은행장은 “IBK 아트 스테이션이 유망 신진작가의 꿈을 응원하는 통로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소외분야 지원 등 공익사업을 통해 코로나로 위축된 문화예술계에 활기를 불어넣도록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김소림 기자
저작권자 © 데일리그리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