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29 11:42 (수)
안랩, 업무 관련 메일로 유포되는 MS 365 계정 탈취 피싱사이트 주의 당부
안랩, 업무 관련 메일로 유포되는 MS 365 계정 탈취 피싱사이트 주의 당부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2.02.25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재중 전화 알림, 팩스 수신 확인 등으로 위장한 피싱메일로 사용자의 MS 365 계정 탈취 시도
[사진제공=안랩]
[사진제공=안랩]

[데일리그리드=김보람 기자] 안랩이 부재중 전화 알림, 팩신 수신 확인 등 업무 관련 내용을 위장한 피싱 메일로 사용자의 마이크로소프트 365 계정을 탈취하는 공격 사례를 잇따라 발견하고 사용자의 주의를 당부했다.

25일 안랩에 따르면 먼저, 부재중 전화 알림 위장 사례에서 공격자는 ‘이 메일은 ○○○(수신자 이메일의 도메인 부분)에서 발송됐습니다(This E-mail was sent from ○○○)’라는 제목의 메일을 보냈다. 메일 본문에는 부재중에 녹음된 음성 메시지를 첨부했다는 내용과 함께 ‘다시 듣기’를 의미하는 ‘playback_38629.html’이라는 파일이 첨부돼 있다. 사용자가 첨부파일을 열면 MS 365 로그인 페이지와 매우 유사하게 제작된 피싱 사이트로 연결된다.

팩스 수신 확인으로 위장한 메일의 경우, 공격자는 가짜 문서번호 및 ‘검토해달라’라는 제목의 메일을 보냈다. 공격자는 ‘스캐너에서 성공적으로 팩스를 수신했다’는 메시지를 본문에 적고, 피싱 사이트로 연결되는 파일을 첨부했다. 사용자가 첨부파일을 열면 MS 365 계정의 비밀번호 입력을 유도하는 피싱 사이트로 연결된다.

두 공격에서 사용된 로그인 위장 피싱 사이트에는 이미 사용자의 이메일 주소가 입력된 것처럼 꾸며져 있어 사용자가 의심 없이 비밀번호를 입력할 수 있다. 사용자가 비밀번호를 입력하면 즉시 공격자에게 전송된다. 이 뿐만 아니라 해당 계정과 연결된 프로그램 내 정보까지 탈취당하는 등 추가 피해로 이어질 수 있어 사용자의 주의가 필요하다.

현재 안랩 V3 제품군은 해당 피싱 사이트를 차단하고 있다.

피싱으로 인한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이메일 발신자 등 출처 확인 ▲출처가 의심스러운 메일 내 첨부파일 및 URL 실행 금지 ▲사이트 별로 다른 계정 사용 및 비밀번호 주기적 변경 ▲V3 등 백신 프로그램 최신버전 유지 및 피싱 사이트 차단 기능 활성화 ▲사용중인 프로그램(OS/인터넷 브라우저/오피스 SW 등)의 최신버전 유지 및 보안 패치 적용 등 기본 보안수칙을 준수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