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1 13:20 (수)
캐논, 2020 도쿄 올림픽 취재 카메라 점유율 1위 달성
캐논, 2020 도쿄 올림픽 취재 카메라 점유율 1위 달성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1.08.30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캐논, 올림픽 기간 동안 사진기자들이 사용한 카메라 중 약 55%의 점유율 기록
- EOS-1D X Mark III, EOS R5, EOS R6 지원 및 EOS R3의 체험 기회 제공
- 사진기자를 위한 다각적인 지원으로 사진 및 영상 산업 발전에 적극 기여할 계획
사진=캐논 플래그십 DSLR 카메라 EOS-1D X Mark III
사진=캐논 플래그십 DSLR 카메라 EOS-1D X Mark III

[데일리그리드=김보람 기자] 캐논은 2020 도쿄 올림픽의 골드 파트너(스틸 카메라 및 데스크톱 프린터 부문)로서 메인 프레스 센터 내 카메라 서비스 부스를 설치하여 프로 사진기자를 위한 최적의 취재 환경을 지원했다고 30일 밝혔다.

캐논의 전폭적인 지원을 통해 전 세계의 사진기자들은 2020 도쿄 올림픽에서 개막식, 폐막식은 물론이고, 경기에 참가하는 선수들의 모습을 최상의 조건에서 사진으로 담아낼 수 있었다. 캐논은 프로 사진기자들이 경기 도중에 촬영이 중단돼 결정적인 순간을 놓치지 않도록 ‘제로 다운타임’이라는 목표 하에 각종 스포츠 경기장 뒤에서 신속한 클리닝 및 수리 서비스, 수리 시 백업 장비 제공 서비스 등을 실시했다. 캐논은 수십 년간 카메라 업계에서 광범위한 서비스를 통해 현장의 최전선에 있는 기자들을 지원해왔다.

캐논은 전문가용 플래그십 카메라 EOS-1D X Mark III를 포함해 다양한 카메라 모델을 2020 도쿄 올림픽의 각종 경기 현장에서 지원했다. 캐논 카메라는 올림픽 기간 동안 전문 언론 사진기자들이 사용한 카메라 중 약 55%의 점유율로 1위를 차지했다는 것이 기업 측 설명이다.

 

2020 도쿄 올림픽에서는 EOS-1D X Mark III와 함께 하이엔드 풀프레임 미러리스 카메라 EOS R5, EOS R6 역시 지원했다. 또한, 고성능과 신뢰성을 콘셉으로 현재 개발 중인 EOS R3의 테스트 버전도 일부 프로 사진기자들에게 제공됐다. 

2020 도쿄 올림픽의 공식 포토 파트너인 게티 이미지의 패트릭 스미스는 EOS R3의 테스트용 카메라를 사용한 후 "세계 최대의 스포츠 대회에서 EOS R3를 체험해보는 기회를 얻게 되어 영광"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