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1-28 10:20 (일)
IT업계 딥테크 전문가들로 구성된 엔터프라이즈블록체인 공식 출범
IT업계 딥테크 전문가들로 구성된 엔터프라이즈블록체인 공식 출범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1.08.18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블록체인과 AI 기술을 활용해 일과 금융 데이터를 기반으로 기업과 사용자에게 혁신 서비스 제공
- 국내 최초 긱워커(Gig worker)를 위한 일거리 매칭 서비스 ‘요긱’ 출시
- 네이버랩스 한화생명에서 경력 쌓은 AI전략•핀테크 전문가 이준섭 대표 선임
사진=엔터프라이즈블록체인 로고
사진=엔터프라이즈블록체인 로고

[데일리그리드=김보람 기자] 엔터프라이즈블록체인이 공식 출범했다.

엔터프라이즈블록체인은 세계적으로 긱이코노미가 주목받는 환경에서 노동데이터와 금융 데이터를 기반으로 기업과 사용자에게 혁신적이고 효율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고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기 위해 설립됐다. 긱이코노미는 기업과 노동자들이 제각각 필요에 따라 계약직 혹은 임시직으로 채용하거나 취업하는 경향이 커지는 경제상황을 일컫는 용어다.

엔터프라이즈블록체인은 지난 6월 한화생명에서 사업 양도를 거쳐서 새롭게 출범한 한화시스템의 자회사다. 첫 번째 사업으로 국내 최초 긱워커를 위한 일거리 매칭 서비스 ‘요긱’을 9월 초 출시한다. 공식 출시에 앞서 지난 10일부터 안드로이드 버전을 시범 운영 중이다.

 

요긱은 국내 모든 일거리 앱에 대한 정보와 후기를 비교하고, 경력 인증과 이력 관리가 가능한 긱워커 일거리 매칭 서비스다. N잡러, 플랫폼 노동자와 같은 새로운 형태의 일자리가 안정적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지원하고, 긱워커 맞춤형 금융서비스를 제공해 국내 긱이코노미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엔터프라이즈블록체인은 딥테크를 기반으로 데이터를 축척하고 이를 자산화한 재능있는 긱워커와 기업에 더 많은 가능성을 연결하고 이전에 없던 가치를 창출해내는 것을 목표로 한다. 그동안 긱워커의 ‘노동과 금융에 대한 정보’는 공신력 있는 기록으로 남아있지 않았다.

기억에 의존했던 긱워커의 정보를 발생 즉시 자동으로 블록체인에 저장하고, 저장된 정보를 누구나 꺼내어 볼 수 있는 플랫폼에서 활용하는 요긱이 첫 번째 서비스로 론칭됐다. 향후에는 NFT를 활용해 재능을 자산화 할 수 있는 블록체인 플랫폼과 NFT 마켓 플레이스 등 폭 넓은 영역으로 서비스를 확장한다는 계획이다.

엔터프라이즈블록체인 이준섭 대표는 "모든 사람들의 재능을 자산화해 더 많은 가능성을 연결하고 다양한 서비스를 통해 전례 없는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사업"이라며 "향후 블록체인 기술 기반 커머스 플랫폼과 NFT 마켓플레이스 등 폭 넓은 영역으로 서비스를 확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 대표는 국내에서 보기 힘든 연쇄창업가다. 네이버랩스에서 AI전략, 한화생명에서 핀테크 사업과 플랫폼 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이 대표는 또한 창업했던 회사를 KT에 1개사, 카카오에 2개사를 매각한 경험이 있다. 네이버, 카카오 등 다양한 빅테크 기업에서 활약한 딥테크(AI, 블록체인, 플랫폼) 전문가들이 합류해 새로운 도전을 향한 팀워크를 펼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