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6 22:20 (화)
메조미디어, 광고주 맞춤형 모바일·동영상 신규 광고 상품 3종 출시
메조미디어, 광고주 맞춤형 모바일·동영상 신규 광고 상품 3종 출시
  • 강민수 기자
  • 승인 2020.11.12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메조미디어]
[사진=메조미디어]

[데일리그리드=강민수 기자] 메조미디어는 광고주 맞춤형 모바일 및 동영상 신규 광고 상품 3종을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광고 상품은 모바일 광고 플랫폼 ‘맨플러스’와 동영상 광고 네트워크 ‘시그널 플레이’를 통해 집행할 수 있다.

사용자 플랫폼 이용 행태에 따른 접근성을 고려해 광고 반응률로 연계함으로써 캠페인 효율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광고주가 보유한 최소한의 정보로 광고 소재를 자동으로 최적화해 제작함으로써 효율적인 지면에 빠르게 광고 집행할 수 있는 ‘뉴맨 네이티브’, 게임 앱 다운로드 전 웹에서 사전 체험을 하면서 게임 브랜드에 대한 인지도 향상 및 다운로드 확률을 올리는 ‘시그널플레이어블’, 동영상 광고 클릭 영역을 영상 종료 후 이미지∙텍스트∙아이콘 등으로 확장해 클릭률을 높인 ‘엔드카드’ 3종으로 구성됐다.

‘뉴맨네이티브’를 이용할 경우 일부 소재 및 텍스트를 사용해 여러가지 광고 소재를 자동으로 만들고, 소재별 효율 분석을 통해 광고 효과(퍼포먼스)를 강화할 수 있다. 

게임 광고주가 ‘시그널플레이어블’을 이용한다면 사용자가 앱 다운로드 전 HTML5로 짜여진 미니 게임을 체험함으로써 각인 효과를 유도해 인지도 및 다운로드 확률을 올릴 수 있다. 

‘엔드카드’는 이미 유튜브 등 특정 동영상 소재를 보유하고 있는 광고주라면 별도 광고 제작 과정 없이 다른 영상 플랫폼에도 이미지 광고를 집행할 수 있어 추가적인 캠페인 효율 상승에 적합하다.

메조미디어는 맨플러스와 시그널 플레이의 타기팅 고도화를 위해 연내 SK플래닛이 보유한 1.3억개 비식별 오디언스 데이터를 연동한다는 방침이다. 

데이터 연동이 완료되면 메조미디어는 국내 최대 오디언스 데이터 커버리지인 약 2억개 데이터를 활용해 더욱 정교한 타기팅 광고를 집행할 수 있게 된다.

메조미디어는 이번 광고 상품 출시에 맞춰 고객사를 위한 4분기 프로모션을 준비하고 있다. 프로모션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메조미디어 페이스북 등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