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04 07:20 (금)
SK네트웍스, 명동사옥 매각하고 삼일빌딩으로 이전
SK네트웍스, 명동사옥 매각하고 삼일빌딩으로 이전
  • 김호성 기자
  • 승인 2020.10.26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 D&D에 명동사옥 매각키로 이사회 의결...매매대금 900억원 규모
내년 2분기부터 SK매직, SK렌터카와 함께 삼일빌딩 임차 사용
사진 = SK네트웍스

[데일리그리드=김호성 기자] SK네트웍스가 청계천 인근의 삼일빌딩으로 사옥을 옮긴다.

SK네트웍스는 26일 이사회를 열어 명동사옥을 900억 5천만원의 금액으로 SK디앤디에 매각하는 안건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새 사옥으로 사용할 삼일빌딩 20여 개 층을 임차키로 했다.

사옥 노후화와 공간 부족 등의 해결방안을 검토해온 SK네트웍스는 회사의 새로운 성장과 구성원 행복을 위한 환경 조성에 방점을 두고 이번 사옥 이전 결정을 내렸다. 더불어 투자사와의 시너지 및 업무 효율성 향상을 위해 SK네트웍스뿐만 아니라 SK매직과 SK렌터카 구성원들도 함께 삼일빌딩에 입주키로 했다. 11월초 명동사옥 매매계약을 체결하고 관련 절차를 진행해, 내년 2분기에는 사옥이전을 완료할 예정이다.

 

SK네트웍스는 삼일빌딩에 다양한 구성원들이 함께 일할 수 있는 TFT 룸과 공용 회의실을 조성하고, 라이브러리와 카페∙피트니스 센터∙어린이집 등을 마련해 구성원의 행복한 회사생활을 지원할 계획이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명동사옥 매각으로 재무구조를 더욱 안정화하고 성장사업 투자 여력을 확보하게 됐다"며 "협업∙소통∙행복이 어우러진 신사옥을 설계해 시대변화에 적합한 사무환경을 조성하고, 미래성장을 위한 새로운 고객가치 창출을 위해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