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05 22:20 (토)
부천시 ‘2021 부천의 책’ 선정 … 시민 추천 받는다
부천시 ‘2021 부천의 책’ 선정 … 시민 추천 받는다
  • 박웅석
  • 승인 2020.10.22 0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의책' 선정을 위해 11월 11일까지 시민추천을 받는다.
'부천의책' 선정을 위해 11월 11일까지 시민추천을 받는다.

[데일리그리드=박웅석 기자] 부천시는 ‘부천의 책’ 선정을 위해 시민 추천을 받는다. 추천 기가은 11월 11일까지다.

‘2021 부천의 책’은 2021년 한 해 동안 시민과 함께 읽으며 서로의 생각을 나누기 위해 일반, 아동, 만화 분야로 나누어 선정한다.

‘부천의 책’ 선정을 위한 시민 후보 도서 추천은 관내 도서관 34개소(시립 13개소, 공립 작은 21개소) 및 도서관 홈페이지(www.bcl.go.kr) 등 온·오프라인에서 동시 진행된다. 

 

접수된 도서 중 문인, 만화전문가, 사서, 독서관계자 등 전문가로 구성된 부천의 책 도서선정위원회에서 분야별 5권을 선정한다. 이후 시민 선호도 조사와 온라인 시민투표를 거쳐 3권(일반·아동·만화 분야 각 1권)이 ‘2021년 부천의 책’으로 최종 결정된다. 

부천시는 시민들의 참여를 독려를 위해 도서관에 후보 도서 추천을 위한 게시판과 응모함을 설치했다. 아울러 시민들이 부천의 책 선정과정에 직접 참여할 수 있도록 분야별 시민선정단을 운영한다. 

이재희 상동도서관장은 “부천의 책 추천에 많은 시민들이 참여해 책으로 함께 성장하는 좋은 계기가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2021 부천의 책’은 내년 1월 최종 선정·공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