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30 13:20 (월)
'2020 부산광역시와 함께하는 사이버한국유학박람회' 개최
'2020 부산광역시와 함께하는 사이버한국유학박람회' 개최
  • 최슬기 기자
  • 승인 2020.09.21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9.22~9.25. 4일간 부산 내 11개 대학이 ‘온라인 홍보 부스(studyinkorea.go.kr)’ 운영
'2020 부산광역시와 함께하는 사이버한국유학박람회' (사진=부산시)
'2020 부산광역시와 함께하는 사이버한국유학박람회' (사진=부산시)

[데일리그리드=최슬기 기자]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와 부산국제교류재단은 국립국제교육원과 함께 9월 22일부터 25일까지 Study in Korea 웹사이트(studyinkorea.go.kr)에서 「2020 부산광역시와 함께하는 사이버한국유학박람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부산 지역 대학의 외국인 유학생 유치를 위해 기획된 이번 박람회에는 경남정보대, 동서대, 동아대, 동의대, 부경대, 부산가톨릭대, 부산대, 부산여대, 부산외대, 영산대, 한국해양대 등 부산지역 내 11개 대학이 ‘온라인 홍보 부스’에 참여하고, 이 중 7개 대학은 사전 신청자들을 대상으로 ‘실시간 온라인 설명회’를 기간 내에 개최하여 부산 유학을 희망하는 예비 유학생들을 화상으로 만날 예정이다.

올해 박람회는 해외 현지에서 개최하려 했으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방식을 변경했다. 특히 이번 박람회는 부산 지역 내의 대학만 참여해 실질적인 지역대학의 외국인 부산 유학생 유치 성과를 기대하고 있다.

 

또한, 부산 내 대학들의 참여와 함께, 재단의 부산시유학생지원센터가 참여하여 ‘부산’이라는 도시로의 유학 그 자체를 홍보할 예정이다. 부산시유학생지원센터는 2019년에 개소하여 부산 소재 22개 대학과 함께 유학생 유치, 학업 및 생활, 취업 지원 등 외국인 유학생의 부산 생활과 유학생의 유치, 정착부터 지원까지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펼치고 있다.

부산국제교류재단 정종필 사무총장은 “부산 지역 대학의 유학생 수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코로나19 확산으로 해외 현지에서 부산지역 대학의 예비 유학생들을 직접 만나지 못해 아쉽다”라며 “온라인으로 만나는 이번 박람회가 언택트 시대에 더 좋은 유학생 유치 방안이자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기대감을 내비쳤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시대에 맞추어 진행되는 이번 사이버 박람회를 통해서 부산 지역 내 대학을 홍보하고, 우수한 외국인 유학생 유치를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박람회는 개최 기간 이후에도 1주일 정도 온라인으로 계속되어 전 세계의 한국 유학을 희망하는 사람들에게 공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