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30 14:33 (수)
고양시, LH와 일산지역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진
고양시, LH와 일산지역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진
  • 김기경 기자
  • 승인 2020.07.28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공동사업시행 협약 맺고 복합커뮤니티센터 조성사업 본격화
[사진 고양시 제공]
[사진 고양시 제공]

[데일리그리드 고양] 고양시(시장 이재준)가 28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일산지역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진을 위한 공동사업시행 기본협약’을 맺고 복합커뮤니티센터 조성을 본격 추진한다.

시는 2018년 하반기에 선정되고 2019년에 확정된 일산지역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핵심사업인 복합커뮤니티센터 조성의 원활한 추진과 업무분담 사항을 정하는 공동사업시행 기본협약을 한국토지주택공사와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고양시는 인·허가 업무 행정지원, 사업부지 무상제공, 민원관리, 입주자 선정지원 등의 업무를 수행하며, 복합건축물 중 공공시설의 건축 및 운영·관리 등 업무를 담당한다. 한국토지주택공사는 인·허가 업무를 수행하며, 복합건축물 중 행복주택의 건축 및 운영·관리 등 업무를 맡게 된다.

 

복합커뮤니티센터는 일산서구 일산동 일산역 일대 약 4,000㎡규모의 부지에 약 526억원 규모로 조성된다. 고양시와 한국토지주택공사는 사업부지에 행정·복지 기능이 집약된 보건소, 공공시설 등 복합건축물과 공공임대주택 132호를 건설한다.

시 관계자는 “이번 협약은 2018년 하반기 선정된 ‘일산지역 도시재생 뉴딜사업 중 복합커뮤니티센터 개발사업’의 추진과 업무분담 등을 위한 것”이라며, “공공시설물 노후화, 상권 약화, 신혼과 청년층을 위한 양질의 주거시설 제공과 지역주민들이 편안하게 안심하고 아이를 맡기고 출·퇴근 할 수 있는 국·공립보육시설 마련과 일자리 부족 등의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