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미코출신 송민서 아나운서 사회자로

포항향토청년회 창립40주년 행사 사진
포항향토청년회 창립40주년 행사 사진

[데일리그리드=최영민 기자]사회단체 포항향토청년회는 지난달 27일 필로스 호텔에서 창립40주년을 맞아 기념식을 갖고, ‘제32회 향토효행상 및 제14회 장학금 수여식’을 개최했다.

송민서 아나운서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이강덕 포항시장, 서재원 포항시의회 의장, 강석호 국회의원, 박명재 국회의원, 김정재 국회의원, 장경식 도의회 의장 등 기관단체장, 시민, 청년회, 지도히, 자매단체 회원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32번째를 맞는 향토효행상에는 효자부문 이준무(포항영신고등학교), 효녀부문 황보주현(장량동), 효부부문 이서현(두호동)씨 등 3명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장학금 수여식에는 포항포은중학교 박성준, 포항여자전자고등학교 배수빈(여), 포항명도학교 전승환, 환호여자중학교 김윤서(여), 흥해공업고등학교 최준영, 대동고등학교 이민형 군 등 6명이 장학생으로 선정돼 장학금을 수여 받았다.

송민서 아나운서
송민서 아나운서

이주형 포항향토청년회 회장은 "‘청년의 열정으로 40주년! 시민과 함께 100년을’이라는 2019년 슬로건을 바탕으로 지난 40년 선배들의 업적을 밑거름 삼아 더 나은 100년을 준비하고, 미래 포항발전에 기여하며 시민과 함께해 사랑받는 진정한 애향단체로 거듭나 포항시민의 포항향토청년회가 되도록 먼저 앞장 서야한다"고 말했다.

한편, 창립40주년을 맞는 포항향토청년회는 향토를 사랑하는 청년들이 모여 지난 1979년 '의리향토'의 이념과 형제애로 인화, 협동, 봉사한다는 강령으로 우리고장의 발전을 위해 탄생한 순수애향단체로 40주년의 긴 역사와 전통을 간직한 명실상부한 포항을 대표하는 최고의 애향단체이다.

저작권자 © 데일리그리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