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7 22:20 (목)
화성서부서, 다문화 가정폭력 피해자 종합 지원 위한 '다함께 차차차' 업무협약 실시
화성서부서, 다문화 가정폭력 피해자 종합 지원 위한 '다함께 차차차' 업무협약 실시
  • 신재철 기자
  • 승인 2019.05.20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화성서부서
사진제공=화성서부서

[데일리그리드=신재철 기자] 화성서부경찰서(서장 김종식)는, 지난 15일 10시 화성서부서 소회의실에서 화성시 다문화가족지원센터 및 가정상담소 관계자를 초청하여 다문화 가정폭력 피해자에 대한 종합 보호 및 지원 프로젝트 ‘다함께 차차차’ 시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다함께 차차차는 ‘다문화와 함께하는 차별 없고 차이는 인정하는 차세대 가족문화의 줄임말’로, 화성서부서 관내 내국인 32만명 대비 체류외국인이 3만여 명의 치안환경에서 다문화 가정폭력 피해자가 연일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언어적, 문화적 가치관 등의 차이로 발생하고 있는 가정폭력 피해 다문화 가정에 대한 전문적·체계적 보호지원이 미약한 치안환경을 타개하고 특히, 기관 간 협업을 통해 피해 가정에 대한 종합적 치료·상담·사후관리 등을 위해 마련된 시책이다.

 

이날 업무 협약으로 앞으로 화성서부서는 다문화 가정폭력 피해자 중 지원이 필요한 대상자를 선정 및 관리, 협약기관에 통보하고 앞서 두 기관은 피해자에 대한 통역지원, 전문상담, 한국어 교육 서비스 등 제공하며 기관 간 지속적인 피드백을 통해 체계적인 관리에 나서게 된다.

화성서부서장은 “관내 다문화 가정이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가정폭력도 증가하고 있기 때문에 이들을 대상으로 한 보호지원의 필요성에 따라 이번 협약을 마련하였으며, 다문화 가정이 우리 사회의 일원으로서 함께 어우르며 잘 정착할 수 있도록 지속적이고 종합적인 지원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화성서부경찰서는 이번 시책을 비롯하여 가정폭력 발생 초기 전문상담을 통해 가해자 성향의 교정을 도모하는 ‘등빛 상담 시책’ 등을 추진 중이며 가정폭력 피해가정의 조기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신재철 기자 | shinpress76@hanmail.net